한국어

문재인 정부가 추진한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 정책으로 2017년 5월부터 올해 8월까지 18만명이 넘는 공공기관 비정규직이 정규직이 됐다. 이 중 41%는 자회사에 고용됐다. 공공기관 예산과 정원을 동결한 채 정규직화 규모에 치우친 정책이 초래한 결과다. 그런 가운데 공공부문 정책 패러다임을 바꿔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수자원 시설 유지·보수 업무와 발전시설 점검·정비 업무처럼 민영화한 공공서비스를 다시 공영화하라는 주장이다. 한국노총과 공공노련이 주관하고 최인호·송옥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주최한 '공공부문 아웃소싱 업무 재공영화 방안' 토론회가 24일 오전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열렸다. 지금 '재공영화'를 이야기하는 까닭은 무엇일까. 문재인 정부는 2020년까지 20만5천명의 공공기관 비정규직을 정규직화할 방침이다. 하지만 공공기관에 비정규직이 왜 이렇게 많은지 원인을 제대로 분석한 적은 없다. 공공기관에 비정규직이 급증하기 시작한 것은 1990년대 후반이다. 외환위기 이후 공공부문 민영화 흐름과 맞닿아 있다.

기사보러가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7 [노동부 새 행정해석 적용해 보니] 연장근로시급, 최저시급보다 올해 293원, 2024년 2천200원 적어 운영자 2020.01.20 47
296 “정규직·파견직 임금차별 손해배상도 소멸시효 10년” 운영자 2020.01.20 37
»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 넘어 민영화한 서비스 재공영화로" 운영자 2019.10.25 56
294 원·하청 상생 '군산형 일자리' 광주형보다 괜찮을까 운영자 2019.10.25 44
293 퇴직금 중간정산 까다로워진다 운영자 2019.10.25 66
292 행정사 반발에 공인노무사법 개정안 법사위 발목 잡히나 운영자 2019.10.25 42
291 [파견노동자 무제한 돌려쓰기 제동] 법원 "사용사업주 지위 승계" 법리 내놓아 운영자 2018.07.16 71
290 [삼성노동자 결의대회] “삼성을 바꿔서 세상을 바꾸자” 운영자 2018.07.16 63
289 남자끼리는 만져도 괜찮다? 운영자 2018.07.16 69
288 현대중공업 정규직·비정규직·사무직 '하나의 노조'로 뭉친다 운영자 2018.07.16 72
287 무노조 경영 신도리코 60여년 만에 노조 설립 운영자 2018.07.16 97
286 "삼성자본과 유착한 노동부, 악랄한 노동범죄 집단" 운영자 2018.07.16 27
285 민주노총, 최저임금 개악 반발 대정부 투쟁 공식화 운영자 2018.05.29 44
284 [양승태 사법부 판결 살펴보니] 정리해고 날개 달고, 파업권 얼어붙고 운영자 2018.05.29 49
283 최저임금법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급랭하는 노정관계' 운영자 2018.05.29 41
282 직장갑질119 "최저임금 갑질 심각한 수준" 운영자 2018.04.09 50
281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업무방해 고발에 노동계 반발 운영자 2018.04.09 41
280 [정부 불법파견 근절 의지에 찬물?] 대구지검, 아사히글라스 불법파견 무혐의 처분 운영자 2018.04.09 37
279 삼성엔지니어링·태영건설 지난해 사망사고 최다 운영자 2018.04.09 33
278 “소송 포기하고 노조 탈퇴하면 정규직보다 임금인상률 높게” 운영자 2018.04.09 29
전남 여수시 상암로 963(월내동) Tel. 061-680-4550~1
Copyright ⓒ 2015 휴켐스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XE Login